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 열린광장
  • 보도자료
경상북도, 강소농 육성 평가에서 전국 최고 ‘대상’ 수상
부서명
최고관리자
등록일
2017-10-25
작성자
공보방송팀
조회
117
1
경상북도, 강소농 육성 평가에서 전국 최고‘대상’수상 - 25일 ‘2017 강소농 대전’에서 ‘대상’ 수상, 지난해 최우수상 이어 2년 연속 수상 - - 강소농의 자발적 참여 통한 농촌체험행사 추진, 시군 업무역량 강화해 강소농 육성에 총력 - 경상북도는 25일(수), 서울 코엑스에서 농촌진흥청에서 주관하는 ‘2017 강소농 대전’에서 올해 추진한 업무를 종합해 우수기관을 선정하는 시상에서 전국 최고의 대상을 수상했다. 강소농 업무를 추진하는 도농업기술원은 강소농 육성 발대식을 시작으로 각 분야별 컨설팅, 자율모임체 운영, 민간전문가별 30멘티 운영과 다양한 세미나를 갖고 강소농의 자발적인 참여를 통한 농촌체험행사를 추진하는 한편, 시군담당자의 업무역량을 강화해 올 한해 강소농 육성사업에 총력을 기울여 왔다. 그 결과, 경상북도는 지난해 최우수상 수상에 이어 올해는 최고상인 대상의 영광을 얻게 되는 등 2년 연속 강소농 육성부문에서 최고기관의 성과를 거두었다. ‘강소농 육성사업’은 경영규모는 작지만 정부나 지자체의 보조금에 의존하지 않고 경영체 스스로 지속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자립역량을 개발하고 차별화된 경쟁력을 통해 자율적인 경영혁신을 지속적으로 실천하는 농업경영체를 육성하는 사업이다. 경상북도에서는 2011년부터 9,300여명의 강소농을 육성했으며 경영개선과 전문컨설팅 등을 통해 새로운 기술을 실천하기 위해 조직된 자율모임체 70여개가 경북도내에서 활발하게 운영되고 있다. 곽영호 경북도농업기술원장은 “농가 스스로 역량을 강화해 자립하는 기반을 마련하는 강소농 육성에서의 수상은 그 의미가 더욱 뜻깊다”라며 “앞으로도 강소농의 육성 목표인 농가 소득 10% 증대와 경영 역량 20% 향상을 달성하기 위해 주어진 여건 속에서 지속적인 노력을 펼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2017 강소농 대전’은 「함께하는 강소농! 신나는 자율모임체」라는 주제로 10월 25일부터 28일까지 4일간 강소농이 생산하는 농산물과 가공품을 전시, 판매하고 동시에 농촌 체험프로그램과 재능기부콘서트, 소비자가 함께 참여하는 농산물경매 등 다양한 행사가 마련돼 소비자가 함께 즐기는 축제의 장으로 열렸다. [문의] 경북농업기술원 053-320-0438 안정현
첨부파일목록
담당부서
농업기술원 기술지원국 지원기획과
담당자
이미향
전화번호
053-320-0444
최근수정일
2017.11.22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

사용편의성 만족도 및 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