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 열린광장
  • 보도자료
이웃사촌시범마을 청년농업인 스마트팜 창업 위해 4개 기관 손잡아
부서명
농촌지원국 기획교육과
등록일
2019-07-01
작성자
이미향 ( T. 053-320-0444)
조회
139
0
1
- 도농업기술원, 한국농어촌공사경북지역본부, 의성군위지사, 의성군농업기술센터와 업무협약 체결
- 청년농업인 농지 구입, 임차 등 영농 정착 업무지원 및 상호 협력 통한 스마트팜 창업 활성화 기대

경상북도농업기술원은 6월 28일(금), 농업기술원에서 한국농어촌공사 경북지역본부, 의성군농업기술센터, 한국농어촌공사 의성, 군위지사와 함께 의성 이웃사촌시범마을 청년농업인 스마트팜 창업 활성화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서는 경상북도농업기술원, 한국농어촌공사 경북지역본부 등 4개 기관에서 실무협의체 구성 등 상호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교육, 홍보 등 청년농업인 스마트팜 창업을 위해 함께 노력하기로 합의했다. 특히 한국농어촌공사에서는 보유한 토지 등을 청년들에게 알선해 창농과정에서 가장 큰 애로사항인 부지매입에 도움을 주고 의성군농업기술센터에서는 지속적인 기술교육과 전문 컨설팅으로 안정적인 영농기반을 조성할 수 있게 됐다.
이웃사촌 시범마을 프로젝트 중 농업 분야 청년유입을 위해 추진하고 있는 「청년농업인 스마트팜 창업 지원사업」은 전문 기술교육과 현장실습교육을 거쳐 의성지역에 일정 면적이상 농지를 구입하거나 임차하여 스마트팜 시설을 설치하고 영농에 정착하는 사업이다.
이를 위해 도농업기술원은 지난 4월, 총 50명의 교육생을 선발해 스마트팜 아카데미를 개강하고 8월까지 5개월에 걸쳐 딸기 수경재배 등 전문적인 영농기술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교육을 이수하면 최첨단 딸기 스마트팜 온실에서 1년간 창업실습교육을 받고 의성 이웃사촌시범마을에 정착을 도울 계획이다.
곽영호 경상북도농업기술원장은 “한국농어촌공사 경북지역본부와 의성군위지사 등 관계 기관과 상호 협력해 청년창업 희망자들이 필요한 일들을 일사천리로 해결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영농 창업이 활성화하는 데 전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강경학 한국농어촌공사 경북지역본부장은 “경북도농업기술원과 의성군농업기술센터와 함께 이웃사촌시범마을에 정착할 청년들이 농업 분야 스마트팜 창업을 통해 농촌에서 꿈을 안고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문의] 기술보급과 053-320-0246
첨부파일목록
담당부서
농촌지원국 기획교육과
담당자
이미향
전화번호
053-320-0444
최근수정일
2019.10.11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

사용편의성 만족도 및 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