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 열린광장
  • 보도자료
경북1호 벼품종‘다솜쌀’재배단지 현장 평가회
부서명
농촌지원국 기획교육과
등록일
2020-10-08
작성자
이미향 ( T. 053-320-0444)
조회
91
0
1
2
경상북도는 10월 7일(수), 포항시 청하면 청계리에서 경북 1호 벼품종인 ‘다솜쌀’ 시범재배단지 첫 수확과 함께 시식행사를 가졌다.
이날 행사는 이철우 경북도지사, 이강덕 포항시장 등 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북농업기술원에서 자체 육성한 벼품종‘다솜쌀’의 우수성과 소비자 기호도, 농가 재배 안정성 등을 평가하기 위해 마련됐다.
‘다솜쌀’은 2018년 품종 등록, 2019년부터 정부 종자보급체계의 원원종 생산을 통하여 종자생산의 기반을 확보하고 2020년부터 다솜쌀 브랜드화를 위해 우선적으로 포항과 상주에 20ha의 시범단지를 조성했다.
이날 시범단지를 찾은 이철우 도지사는 다솜쌀 품종 육종 및 보급 현황을 보고받고 현장에서 직접 벼베기 작업을 실시했다.
이어서 코로나19로 인해 요식업 관계자, 소비자단체 등 최소한의 인원이 참석한 가운데 식미평가와 시식행사가 차분히 진행됐다.
다솜쌀은 일품벼에 비하여 완전미 비율이 높은 것이 특징으로 농업현장에서도 그 수량성과 밥맛에 대해 호평을 받고 있다.
특히 밥맛이 좋으려면 단백질 함량이 낮고 윤기치는 높아야 하는데 다솜쌀은 이 두가지를 모두 충족하고 있다.
또한 올해 저온, 장마, 태풍 등으로 지난해 보다 벼 작황이 좋지 않을 것으로 예상되는데 다솜쌀의 경우, 수확기가 빠르고 도복에 강한 등 재배 안정성이 높아 농가에 관심을 끌고 있다.
이날 식미평가에서 다솜쌀로 갓 지은 밥은 찰진 윤기가 감돌면서 고유의 밥 냄새를 은은하게 풍기고 밥알 모양을 유지하여 미질이 우수하고 풍미가 좋아 밥맛이 좋은 것으로 평가 받았다.
기능성성분인 가바(GABA)와 식이섬유 함량 또한 높아 소비자 선호도도 높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유래 없는 긴 장마와 경북을 연이어 강타한 태풍 등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고품질 농산물을 생산하기 위해 노력하는 농업인들의 노고에 먼저 감사드린다”라며 “다솜쌀이 경북 1호 품종인 만큼 우리지역 대표 품종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경북농업기술원에서는 포항, 상주지역 시범재배단지 조성을 기반으로 2023년부터 일품삼광벼를 대체할 품종으로 경북도내에 확대 보급할 예정이다.
※ 사진 별첨, 행사계획 뒷면 첨부.
[문의]기술보급과 ☎053-320-0446
 
 
 
첨부파일목록
담당부서
농촌지원국 기획교육과
담당자
이미향
전화번호
053-320-0444
최근수정일
2020.10.23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

사용편의성 만족도 및 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