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 열린광장
  • 보도자료
경북도, 참외 재배 자동화 로봇 공동개발 나서
부서명
농촌지원국 기획교육과
등록일
2023-05-15
작성자
이혜정 ( T. 053-320-0444)
조회
68
KakaoTalk_20230511_132839535
1683779640722
1683779640787

경북도, 참외 재배 자동화 로봇 공동개발 나서
- 국내 인공지능 농업로봇 전문가 모여 참외 착과, 운반, 방제 로봇 개발 추진-

경상북도농업기술원은 5.11~12일 성주참외과채류연구소에서 농촌진흥청 국립농업과학원, 서울대, 세종대, 경북대, ()네이버클라우드, ()유비엔, 기술원 농업 로봇·인공지능 분야 전문가 30명이 참석한 가운데 참외재배 자동화 농업로봇 기술 개발 전문가 워크숍을 개최했다.
이날 워크숍에서는 참외 재배 전반에 걸친 인공지능, 농업로봇을 이용한 자동화 기술 개발을 위해 수확 예측과 농업 디지털 트윈, 병해진단 및 수확 적기 판정 등 인공지능 적용, 참외 특화 빅데이터 수집과 클라우드 플랫폼 활용 방안, 로봇운용을 위한 시스템 개발 등 9개 분야에 대한 주제발표가 있었다.
, 선도농가 현장방문을 통해 개발방향에 대한 의견을 수렴했으며, 참외 재배 시 자동화가 가능한 분야로 병해충 인식 및 판별, 무인 방제, 참외 운반, 인공수정용 착과, 숙기판정 및 수확예측, 참외 수확 로봇 등이 제안됐다.
도농업기술원에서는 농촌진흥청과 협력해 순차적으로 참외 재배 자동화를 위한 농업 로봇 개발을 진행할 계획이다.
통계청의 경제활동 인구조사에 따르면 2030년까지 생산가능 인구(25~54) 비중은 약 300만 명 정도 감소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어, 지속가능한 참외 산업 유지를 위해서는 농촌의 고령화와 일손 부족에 대응할 수 있는 농업 로봇을 활용한 자동화 기술 개발이 필수적이다.
특히, 국제식품규격위원회(Codex)에서 코리아 멜론(Korea Melon)으로 불리는 참외는 인삼과 더불어 경북을 대표하는 농산물이다.
대부분 국내에서 생산돼 동남아시아 지역으로 수출되는 한국 대표 과일로서 상징성이 크고, 순수 국내기술을 적용할 수밖에 없는 실정이라 국내 전문가들이 힘을 합쳐 미래 참외산업 준비를 위한 로봇기술을 개발을 한다는 계획이다.
조영숙 경상북도농업기술원장은참외 재배 시 원격으로 작물을 재배하고, 농장 내 자율주행 기능을 가지고 있는 로봇이 인공지능(AI) 방제, 수확작업 등을 수행하는 솔루션을 제공함으로써 농가소득을 올리고, 농업인들에게 디지털 혜택을 제공하겠다라며,“앞으로 농업로봇 기술이 영농현장에 확산되도록 노력해 미래환경 변화 속에서 지속가능하고 경쟁력 있는 농업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문의 : 성주참외과채류연구소 054-931-6789]

첨부파일목록
담당부서
농촌지원국 기획교육과
담당자
이혜정
전화번호
053-320-0444
최근수정일
2023.06.01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

사용편의성 만족도 및 의견